몇달 전, "새미의 어드벤쳐"를 보러 갔을 때였습니다.
티켓을 끊어놓고 상영시간을 기다리는 동안 영화 팜플렛들을 구경하고 있었는데, 팜플레 틈에 "포켓몬 조로야크"라는 애니가 있더군요.

"엄마 우리 이것도 다음에 보러 오자"
"어.. 그래 다음에 시간 나면 보러 오자" <-다른 영화 팜플렛 보느라 아마 건성으로 대답한 듯

건이가 포켓몬스터를 재미있게 본 적이 없었기에 금방 잊어먹을 줄 알고 건성으로 대답했던 기억이 얼핏 납니다.

그리고 몇 달 후, 
"포켓몬 조로야크" 팜플렛을 저에게 들고 왔습니다.


"엄마 우리 일요일 되면 이거 보러 가요"
순간 머리 속이 멍 해지더군요.
'내가 약속했었나? 저게 어디에 있었지? 어린이집에서 받아왔을리는 없는데... 새미때 가져온 거 같은데... 지금 상영안할텐데...'

"건아 그거 어디서 났어?"

"새미 볼때 가져왔어요" <-난 왜 기억을 못하는 거지 -0-
"그런데 건아, 이제 이 영화 안하는데... 우리 다음에 아따맘마 보러 가면 안될까?"
제 말이 끝나기가 무섭게 휘리릭 방으로 쏘옥 들어가버리네요. 냉큼 쪼르르 따라 들어갔습니다

↑ 이 와중에 삐쳐있는 사진을 찍다니... 엄마가 혼이 덜 난거죠 -0-

엄마가 모처럼 애교도 피우는데, 꿈쩍하지도 않네요.
"엄마는 약속하면 늘 지킨다고 했잖아요. 안 지키믄서. 거짓말쟁이"
"엄마가 안 지켜려고 한 게 아니라... 일요일마다 집에 있었던 것도 아니고 늘 건이랑 놀러 다녔잖아. 그래서 엄마가 깜빡 한거지. 이번주에 영화관 가자. 어떤 거 볼까?" <-변명하는 엄마의 비겁함 -0-
"또 안 지킬꺼믄서..." <-사투리가...
"아냐아냐. 엄마가 꼭 지킬게. 우리 뭐 보러 갈까?"

간신히 어르고 달래놨습니다.

이번 주에 볼만한 애니가 "라푼젤"을 하네요. 이번에는 꼭~! 보러 가야 겠습니다.
원래 이번 주 일요일에는 건이랑 같이 초콜릿을 만들려고 했는데 말이죠. 정말 바쁜 주말이 되겠습니다.

자나깨나 입 조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어제 제가올린 책 '다시한번'에 보면 네살때 엄마한테 부당하게 맞은아이가 3년이 지난 일곱살때도
    정확히 그때 일을 기억하고 있더라는 대목이 있어요~ 우리가 아는것보다 애들은 더 성장하고 있는
    모양입니다~

    2011.02.11 10: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가들은 약속은 정말 꼭 지켜야 될거 같아요ㅎ
    저도 조카 뽀로로 안틀어주면 어찌나 소리를 지르던지^^;;;
    애니메이션 꼭 보여주셔야겠어요 ㅎㅎ

    2011.02.11 11:05 [ ADDR : EDIT/ DEL : REPLY ]
  4. 잘생긴 아드님이 단단히 삐치셨네요
    어쩌면 좋아요 후후..
    이상하게 어린 아이들은 건성으로 한 약속은 다 기억하고
    손가락걸고 한 약속(주로 자기가 지켜야할 거)은 다 잊어버리더라구요 후후

    2011.02.11 12: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비밀댓글입니다

    2011.02.11 12:42 [ ADDR : EDIT/ DEL : REPLY ]
    • 특히 지나가듯히 한 약속은.... 희한하게 기억을 정말 잘해요. 자기한테 유리한 약속이여서 그런건지...
      -0-

      2011.02.11 17:01 신고 [ ADDR : EDIT/ DEL ]
  6. 지나가는 말까지 아이들은 잘 기억하더라구요...
    특히 요런 말들~
    근데 왜 놀고 정리하라는 말들은 잊는지...;;;

    2011.02.11 1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빨랑 약속 지키세염^^
    라푼젤 재미있을거 같아요~

    2011.02.11 14: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ㅎㅎㅎ
    그러게요...
    저말을 내가 했던가 ?아닌가?
    아이들 키우면서 가끔 헷갈릴때도 있어요..ㅎㅎ

    라푼젤 재밌어보이던뎅..^^
    즐거운 시간 보내고 오세요..
    이번엔 꼭~!이요..ㅎㅎㅎ

    2011.02.11 14:26 [ ADDR : EDIT/ DEL : REPLY ]
  9. 엄마는 기억하지 못하는 것들을 애들이 기억하고 말할때 깜짝 놀라는 일들이 많더라고요.
    우리 애들 아주 어려서 했던 말이라는데 저는 금시초문인 경우가 많아서 놀란 적들이 한두번이 아니에요.
    아이들 세계는 어른들이 미처 알지 못하는 중요한 것들이 있는 것 같아요.

    2011.02.11 14: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라푼젤...은 꼭 딸내미 데리고 가서 보게 해야겠어요.
    새미의 어드밴쳐 보여주기로 철썩 같이 약속해놓구선 안보여주구...하랑이 아빠도 거짓말쟁이 ㅠㅠ

    2011.02.11 14: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이번주에 보러 갔다오세요... 이번달은 매 주 아이들 영화가 개봉하던데요 ㅎㅎ

      2011.02.11 17:02 신고 [ ADDR : EDIT/ DEL ]
  11. 저도 아이들 키우면서 조심하는 것이 말조심이랍니다.
    아이들은 자기에게 해주기로 한것은 날짜의 개념이 없이 무조건 바로이니까요~
    저도 바로 해주지 못할 것은 아예 이야기도 안꺼낸답니다. 무서워서요~ㅋㅋㅋ

    제가 더 보고픈 라푼젤~^^

    2011.02.11 15:30 [ ADDR : EDIT/ DEL : REPLY ]
  12. 우리 애들 키울 때 남편에게 신신당부했던 말,
    제발 약속 좀 지켜라.
    빈말 하지 마라.
    애들은 부모와의 약속을 철석같이 믿고 기다리는데
    딴소리를 하면 얼마나 실망하겠어요.
    건이 엄마 참 나쁘네.

    2011.02.11 15:56 [ ADDR : EDIT/ DEL : REPLY ]
  13. 거짓말하지마라고 알려줘야 하는데 건이맘님이 거짓말쟁이 되어버렸네요..
    애기들 기억력 정말 좋죠 ㅎㅎ

    2011.02.11 17: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저도 아이에게 그 순간을 모면하고자 거짓말을 하는데요, 과연 그게 좋은것인지 생각해보곤 합니다.
    이글을 보니 거짓말하면 안되겠네요.. ㅎㅎ

    2011.02.11 17: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맞아요.아이들은 정말 잘 기억해요~
    저도 그래서 몇번이나 거짓말쟁이 엄마가 됐는지 모르겠어요^^;;
    전 기억도 잘 안날때가 많아요. 긴장을 해야겠어요,아이앞에서는 ㅋ

    2011.02.11 18: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저도 무심결에 한 약속인데
    조카가 기억하고 있을땓는 정말 난감하더라구요 ㅎㅎ
    자나깨나 입조심요 ^^;;;

    2011.02.11 19: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삼촌이나 고모, 이모랑 한 약속은 더 잘 기억한다는.. 아마도 자기한테 유리한 약속이니 그러겠죠?? ㅎㅎ

      2011.02.14 11:37 신고 [ ADDR : EDIT/ DEL ]
  17. 잘 보고 갑니다.
    좋은 밤 되세요.^^

    2011.02.11 21: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ㅎㅎ 아들의 순수성입니다.
    귀여운 건이입니다.

    2011.02.12 08: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마이들앞에선..절대.....ㅋㅋㅋ

    잘 보고가요

    2011.02.12 09: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아이들은 삐져있는 모습도 넘 귀여운거 같아요 ㅋㅋㅋ
    아이들이랑 약속 잊지 않으려고 메모도 하고 하지만...
    워낙 약속하는것이 많다보니...
    잘보고 갑니다.

    2011.02.14 02: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모든 갤러리가 같은 매우 보면 ... 정말 좋은보기입니다 ..
    곧이 좋은 블로그는 ...
    아름다운 소식은, 우리가 정보를 유지 주셔서 감사합니다. 미국의 2 + 년 체류 후 드디어 몇 일 동안 니스에 돌아가는 중이에요, 난 정말 많은 것이 변했습니다이고, 아직 많은 동일하게 유지 (이것은 내가 블로그를 쓴 일처럼). 여행이 라 procahine fois 경우 아마도 우리는 만날 기회를 갖게됩니다.
    최고,

    2012.08.29 20:49 [ ADDR : EDIT/ DEL : REPLY ]